패션2011.08.03 16:42

Hussein Chalayan(후세인 살라얀)이 책도 내놓고 향수도 내놨다. 향수는 Comme des Garcons에서 나왔는데 Airborne이라는 이름이다. 그건 그렇고 런던 도버 마켓에서 사인회를 하셨다고.

 

 

 

 

위 두 사진은 Diane Pernet의 블로그에 실려 있는데(링크) 사진은 안토니스 코자키디스라는 분이 찍었다고 한다. 어쨋든 후세인 살라얀 이 아저씨 내가 좀 좋아한다. (*^^*)

 

 

 

이게 Airborne. 향수 박스 안에 그림이 위 사인회하는 살라얀의 책상 위 그림하고 같은 건가보다. 에어본은 후세인 살라얀의 2007년 FW 컬렉션의 제목이었다. LED 드레스가 등장한 패션쇼다. 인터넷 세상이 도래한 덕분에 그 영상을 볼 수 있다. 화질이 그렇게 좋지는 않다.

 

 

향수는 flowers, weeds, vegtables to air, the sea, earth, wood를 담았다고 하는데 살라얀의 향수니까 그렇게 강한 느낌은 아닐 거 같다.
 

신고



Posted by macrostar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들렸다가 댓글남기고 갑니다. 자주뵈요 ^^

    2011.08.07 14:06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. 멜팝콘

    영상보니까 움직이는 모자라고 해야하나요,^^;; 암튼 멋지네요! 치마도 그렇고요.ㅎㅎ 어떤 원리로 작동하는지 궁금해요.
    향수도 어떤 향일지 궁금해요. 패키지가 깔끔하면서도 매력적이예요. 대박나셨으면 ㅎㅎ.

    늘 좋은 글 감사합니다.

    2011.08.08 11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